대둔산

Photo for You

우연

검은 현무암 해변으로 달려드는 포말들과..먹구름이 거치면서도 역동적인 느낌을 주는 장면이네요.

광대한 먹구름층에 비하면 멀리 한라산과 형제섬이 정말 작게만 느껴집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