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둔산

Photo for You

가시으리

먹구름아래, 높은 파도가 밀려오는 마치 태풍직전의 거친 바다 속에서도 형제섬은 고요하게 떠 있는 듯...평안한 아침입니다.^^