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둔산

Photo for You

DADA

저넘들 낮이 점점 익어가네요.

제멋데로 터를잡은 들풀사이로 노니는 꼬꼬닭의 느긋함에서 평화로움이 넘쳐납니다~