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둔산

Photo for You

하늘나리

계곡을 향해 누워자란 와송이 마치 선녀탕을 훔쳐보는 노총각의 모습 같습니다.ㅎ