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둔산

Photo for You

가시으리

청춘시절의 추억과 어머님까지 떠 올리는 윤동주님의 '별헤는밤' 싯귀가 가슴을 때리네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