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둔산

Photo for You

구름나그네

다시, 시간은 흐르고 계절은 바뀌겠지요.

흐르는 시간의 어느 순간에 메타길에서 사진을 담는 저 자신을 상상해봅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