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둔산

Photo for You

윤석

늦은 인사를 드립니다.

다다님, 처음 뵌 가시으리님, 네이트님 즐거웠습니다.

역시 대둔산은 기회를 잘 안주는 것 같습니다.

될때까지 올라 보겠습니다.